[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인생술집’ 임시완 / 사진제공=tvN ‘인생술집’
‘인생술집’ 임시완 / 사진제공=tvN ‘인생술집’


영화 ‘원라인’을 통해 본격 연기 변신에 나선 임시완이 30일 ‘인생술집’에 출연해 인간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지난 2월 ‘원라인’ 제작보고회 현장에서 소주로 피부를 관리할 정도로 애주가임을 밝혔던 임시완이 tvN ‘인생술집’에 방문한다. 평소 착하고 바른 이미지를 가졌던 그가 숨겨진 반전 매력을 선보인다.

특히 최근 녹화에서 임시완은 분위기가 무르익어갈 때쯤 “노래방에 가야 할 타이밍”이라며 김준현의 기타반주에 맞춰 열창을 했다. 이 외에도 신동엽, 탁재훈, 김준현을 대신해 메인 MC 자리에 도전하며 프로그램을 이끌었다는 후문이다.

언론 시사 이후 임시완의 180도 연기 변신에 호평이 쏟아지고 있는 가운데, 그가 ‘인생술집’을 통해 예능계 다크호스로 떠오를지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평범했던 대학생 민재(임시완)가 전설의 베테랑 사기꾼 장 과장(진구)을 만나 모든 것을 속여 은행 돈을 빼내는 신종 범죄 사기단에 합류해 펼치는 예측불허 범죄 오락 영화 ‘원라인’은 절찬 상영 중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