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NCT 마크, 쟈니, 재현 / 사진=V앱 ‘NCT 마크와 함께하는 ‘동심 DREAM’ 녹음 현장!’ 캡처
NCT 마크, 쟈니, 재현 / 사진=V앱 ‘NCT 마크와 함께하는 ‘동심 DREAM’ 녹음 현장!’ 캡처


NCT 마크가 ‘고등래퍼’ 출연 이후 느껴지는 인기에 대해 밝혔다.

마크는 21일 네이버 V앱을 통해 생중계된 ‘NCT 마크와 함께하는 ‘동심 DREAM’ 녹음 현장!’에 출연해 최근 인기에 대해 언급했다.

DJ 쟈니와 재현은 마크에게 “요즘 많이 바쁘죠? ‘고등래퍼’ 이후로 인기가 많아지고, 유명해졌다. 기분이 어떻냐”라고 질문했다.

이에 마크는 “유명해지진 않았다”며 “그런 방송은 처음이어서 많은 사람들이 알아보시는 거 같다”고 답했다. 이어 “학교에 가면 (친구들이) ‘싱생성(sing sang sung)’을 불러준다”라며 웃었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