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생동성 연애’ 주인공 배우 윤시윤이 컵밥 공약을 지켰다. / 사진제공=MBC
‘생동성 연애’ 주인공 배우 윤시윤이 컵밥 공약을 지켰다. / 사진제공=MBC


‘생동성 연애’에 출연중인 배우 윤시윤이 컵밥 공약을 지켰다.

MBC와 네이버 컬래버레이션 드라마 ‘세가지색판타지’의 두 번째 편 ‘생동성 연애(극본 박은영·박희권, 연출 박상훈)’는 피 끓는 연애와 애달픈 취업 걱정 등 팍팍한 현실 속에서, 화끈한 일탈을 꿈꾸는 인생 대역전 판타지 드라마다.

윤시윤은 지난 15일 상암 MBC에서 열린 기자간담회 자리에서 온라인에 공개된 ‘생동성 연애’가 “100만 조회수를 달성하면 컵밥을 함께 먹겠다”고 공약한 바 있다. 생동성 연애의 조회수는 이틀 뒤인 17일 100만을 넘겼다.

윤시윤은 약속을 지키기 위해 23일 손수 만든 100인분의 컵밥으로 노량진 공시생들을 격려하는 자리를 가졌다. 추운 날씨에도 많은 공시생들과 팬들이 현장을 함께했으며 윤시윤은 컵밥은 물론 비타민 음료와 견과류까지 미리 준비해 훈훈한 마음을 더했다.

‘생동성 연애’는 청춘 판타지에 고단한 현실을 적절히 배합해 젊은 층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윤시윤이 공시생 역할로 열연하고 있는 생동성 연애는 23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특히 생동성 실험의 부작용으로 환골탈태한 윤시윤이 ‘연애 을’을 위한 노하우를 전격 공개할 것으로 알려져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콘텐츠 편성과 유통에 새로운 실험작이 될 ‘세가지색 판타지’는 전·후반부 35분씩 2회 편성되어 매주 목요일 방송된다. ‘세가지색 판타지’는 100% 사전제작으로 네이버를 통해 부분 선공개 되며 본방송 직후 네이버 웹버전이 공개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