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채널A ‘아빠본색’
사진=채널A ‘아빠본색’


‘아빠본색’ 윤정수가 충격 고백을 했다.

1일 방송되는 채널A ‘아빠본색’에서 개그맨 윤정수가 전 여자친구의 결혼식 사회를 봐 준 적이 있다는 충격적인 사실을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서는 작곡가 주영훈과 그와 절친한 사이인 윤정수, 배기성이 함께 술을 마시며 이야기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세 사람은 이전에 사귀던 여자 연예인과 헤어진 후 방송에서 만났을 경우 어떻게 대처하는지를 두고 이야기를 나누었다.

이야기를 이어가던 중 윤정수는 “나는 사귀었던 사람 결혼식 사회도 봐 준 적 있다”라고 말해 모두를 충격에 빠뜨렸다. 이에 배기성은 윤정수에게 전 여자친구에게서 그런 연락을 받은 것이냐는 질문을 했고, 윤정수는 전 여자친구로부터 사회를 요청하는 연락을 받았고, 거마비까지 받고 사회를 봐주었다는 사실을 고백해 좌중을 폭소케 했다.

‘아빠본색’은 1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