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허각 신보 커버 / 사진제공=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허각 신보 커버 / 사진제공=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떨리고 설렙니다.”

허각은 31일 오후 4시 서울 마포구 서교동 레드빅스페이스에서 다섯 번째 미니음반 ‘연서(戀書)’의 음악 감상회를 열고 “1년 2개월 만에 컴백이다. 매우 떨리고 설레는 순간”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쉬는 기간 동안 새 음반 작업에 몰두하고, 열심히 준비했다. 오래 기다린 시간”이라며 “1년 동안 쉬면서 굉장히 무대가 그리웠다. 노래 연습도 열심히 하면서 지냈다”고 덧붙였다.

타이틀곡 ‘혼자, 한잔’은 지고릴라와 심현보가 의기투합해 만든 곡으로, 허각의 담백한 창법과 진한 감성이 어우러져 있다.

허각은 ‘혼자, 한잔’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설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