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복면가왕’ 비광의 정체가 딘딘으로 밝혀졌다.

22일 방송된 MBC ‘미스터리 음악쇼-복면가왕’에서는 ‘비광과 당신의 이야기'(이하 비광)와 ‘2017년 꽃길을 걸으세요'(이하 꽃길)의 대결이 펼쳐졌다.

1라운드 대결의 결과는 꽃길로 돌아갔고, 비광은 토이의 ‘내가 너의 곁에 잠시 살았다는 걸’을 부르며 가면을 벗었다.

수준급의 노래 실력으로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한 딘딘은 “저는 항상 래퍼 딘딘이라고 말하지 않으면 KBS 공채개그맨이라고 오해하신다”라고 입을 떼 ‘예능 대세’답게 웃음을 선사했다.

그는 이어 “매사에 진지하게 못하다고 하시는데 예능에서 진지할 필요는 없다고 생각해서 웃음만 드렸다. 그런데 ‘복면가왕’에서는 진지한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았다”라며 출연을 결심하게 된 계기를 전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