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준필 기자]신인 걸그룹 보너스베이비(문희·하윤·채현·다윤·가온·공유)가 대만 인기 예능에 출연한다.

마루기획 측은 “보너스베이비가 12일 오후 상암동 심쿡에서 진행되는 대만 MTV ‘워아이오우샹’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새해 첫 날 데뷔 이후 소녀들이 밝은 미래를 꿈꾸는 타이틀곡 ‘우리끼리’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보너스베이비는, 방송을 통해 그동안 보여주지 못했던 여섯 멤버들의 다양한 매력을 뽐낼 전망이다. 특히 중국어에 능통한 멤버 공유가 MC플레이제이와 함께 보여줄 케미가 이날 방송의 관전 포인트다.

앞서 보너스베이비는 ‘우리끼리’의 중국어 버전 영상을 공개하는 등 중화권 팬들과 적극 소통하고 있다.

대만 MTV ‘워아이오우샹’ 보너스베이비 편은 오는 13일 오후 7시에 대만 전역 및 중화권에 방송될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