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현지민 기자]
KBS2 ‘화랑’ 포스터 / 사진제공=화랑문화산업전문회사, 오보이 프로젝트
KBS2 ‘화랑’ 포스터 / 사진제공=화랑문화산업전문회사, 오보이 프로젝트


‘화랑’이 월화극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27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6일 방송된 KBS2 ‘화랑'(극본 박은영, 연출 윤성식)은 시청률 13.1%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방송분이 기록한 7.2%보다 5.9%P 상승한 수치.

이날 SBS 월화극 ‘낭만닥터 김사부’의 결방이 이 같은 결과를 가져온 것으로 보인다.

‘화랑’에서는 무명(박서준)이 복수를 위해 막문(이광수)의 진짜 이름인 선우의 삶을 살게 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무명은 막문을 죽인 진범을 발견하고 그를 죽이려다 지소태후(김지수)에게 목숨을 위협받아 긴장감을 높였다.

동시간대 방송된 SBS ‘SAF 가요대전’ 1부는 6.9%, MBC ‘불야성’은 4.4% 시청률을 나타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