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마동석과 예정화 / 사진=텐아시아 DB
마동석과 예정화 / 사진=텐아시아 DB


배우 마동석과 예정화가 열애설을 인정한 가운데 예정화의 이상형 발언이 재조명되고 있다.

두 사람의 소속사 데이드림 엔터테인먼트는 18일 “마동석과 예정화가 예쁜 사랑을 하고 있다. 처녀, 총각이 만나 아름다운 만남을 지속하고 있으니 좋은 시선으로 봐주셨으면 한다”고 밝히며 두 사람의 열애설을 공식 인정했다.

관계자는 “마동석과 예정화는 같은 소속사 식구 선후배로서 자연스럽게 가까워졌으며 운동, 영어 등 공통의 관심사를 통해 최근 연인으로 발전했다”고 설명했다.

마동석과 예정화는 17세 나이 차를 극복하고 핑크빛 열애를 시작했다. 두 사람은 국내 대표 몸짱 스타로 손꼽히며 활발한 방송 활동을 이어오고 있어 대중에 잘 알려졌다. ‘운동’이라는 공통 관심사를 가져 잘 어울린다는 반응이 많으며 오랜 만남을 응원하는 목소리도 크다.

소속사에 따르면 두 사람은 지난 9월 예정화가 마동석의 소속사 후배로 들어오면서 자연스럽게 가까워졌고, 운동·영어 등 공통 관심사를 통해 연인으로 발전해 3개월째 만남을 이어왔다. 하지만 그동안 예정화가 방송 및 인터뷰를 통해 밝힌 이상형을 살펴보면 ‘몸짱 커플’의 탄생은 이미 예견돼 있었다.

예정화는 지난해 방송된 MBC에브리원 ‘신동엽과 총각파티’에서 김종민과 암실 소개팅을 진행하던 중 “제 이상형은 함께 운동할 수 있는 남자”라고 밝힌 바 있다.

이어 지난 1월에는 화보 인터뷰를 통해 자신의 이상형으로 마동석을 지목하기도 했다. 그는 “마동석 같은 분이 좋다. 상남자 같지만 성격은 상냥할 것 같다”며 “통통한 남자를 좋아한다. 현재 남자친구는 없지만 좋아하는 사람은 있다. 혼자 짝사랑 중이다. 티도 못내고 혼자 속으로 좋아하는 중이다”라고 의미심장한 발언을 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예정화는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나 혼자 산다’ 등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건강미 넘치는 매력과 예쁜 외모로 이름을 알렸으며 마동석은 영화 ‘두 남자’ 개봉을 앞두고 있으며 최근 영화 ‘부산행’, ‘굿바이 싱글’ 등에 출연하며 활발한 연기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