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유진 기자]
조정석, 공효진 / 사진제공=SM C&C
조정석, 공효진 / 사진제공=SM C&C


‘질투의 화신’ 조정석이 공효진을 위해 요리한다.

27일 방송되는 SBS 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에서는 표나리(공효진)를 위해 일일 셰프로 변신한 이화신(조정석)의 모습이 그려진다.

마침내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게 된 표나리와 이화신은 아무도 없는 방송국 구내식당에서 남몰래 데이트를 즐기는 현장이 포착됐다. 특히 주방에서 요리라는 것을 해본 적이 없을 것 같은 이화신이 두 팔을 걷고 요리에 집중하고 있어 보는 이들까지 설레게 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표나리와 이화신은 달콤한 분위기까지 풍기며 구내식당마저 특별한 데이트 장소로 만들고 있다. 밀착스킨십은 기본, 마초기자 이화신이 직접 라면을 끓여주고 이를 사랑스럽게 지켜보는 표나리의 모습이 완벽하면서도 이상적인 커플 데이트를 보여주고 있는 것.

더욱이 이화신은 오로지 표나리를 위한, 표나리에 의한 ‘표나리 맞춤’ 라면에 그녀를 향한 애정을 듬뿍 담을 예정이다. 표나리 역시 이화신에게 더욱 적극적으로 마음을 표현하며 오늘 방송에선 한층 가까워진 두 사람을 만나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공효진과 조정석의 라면 데이트는 27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