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동네
동네


‘동네변호사 조들호’ 강신일이 정원중을 설득했다.

12일 방송된 KBS2 ‘동네변호사 조들호(연출 이정섭, 이은진, 극본 이향희)’에서는 장신우(강신일)가 정회장(정원중)을 설득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정회장은 장신우에게 “앞으로 어쩔겁니까?”라고 물었다. 이에 장신우는 “일단 이번 소송을 취하하시는게…”라고 답했다.

정회장은 “뭐요? 소송 취하? 조들호 이놈한테 지라는 말이야!”라며 화를 냈다. 이에 장신우는 “이미 여론재판으로 졌습니다. 기업 이미지를 위해서라도 소송을 취하하셔야 합니다”라고 설득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KBS2 ‘동네변호사 조들호’ 방송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