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시우 기자]
김대환 감독
김대환 감독


김대환 감독이 ‘철원기행’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12일 오후 롯데시네마 에비뉴엘에서는 김대환 감독을 비롯 배우 문창길 이영란 김민혁 이상희 허재원이 참석한 가운데 영화 ‘철원기행’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3년 만에 ‘철원기행’을 관객들 앞에 내놓는 김대환 감독은 이날 “처음에는 내 사적인 이야기에서 시작했다. 학교에서 작가님과 PD님을 만나면서 이야기가 풍부해지고, 여기까지 올 수 있었다”며 “배우 분들이 시나리오를 보고 흔쾌히 출연을 결정해 주셨다.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철원기행’은 각자 떨어져 살던 가족들이 폭설이 내린 철원에서 보내는 2박 3일 간의 여정을 담고 있는 이야기. 제19회 부산국제영화제 뉴커런츠 수상작품이다. 4월 21일 개봉.

정시우 기자 siwoorain@
사진. 서예진 기자 yejin0214@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