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SBS 제공
SBS 제공


걸그룹 EXID 하니가 ‘스타킹’ 일일 MC로 등장한다.

오는 5일 방송되는 SBS ‘스타킹’에는 ‘정글의 법칙’ 촬영차 파푸아뉴기니로 출국한 이특 대신 하니가 스페셜 MC로 나선다.

하니는 이날 “초보 MC라 많이 부족한데도 강호동 선배님이 잘 챙겨주셔서 따라가고 있다. 정말 감사한 마음”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하니는 털털한 매력과 넘치는 에너지로 ‘스타킹’을 가득 채웠다는 후문이다.

하니는 ‘리베라 소년 합창단’을 소개하며 대표곡 ‘상투스(Sanctus)’를 열창했다. 또 세상 모든 물건의 균형을 잡는 ‘집중력 소녀’ 안다솜과 빼어난 진행 솜씨를 뽐내기도 했다는 전언이다. ‘스타킹’ 제작진은 “하니가 녹화 내내 열정적으로 임하는 모습에 모두가 반했다”고 현장 상황을 설명했다.

‘스타킹’은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SBS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