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2016-03-30 21;29;38-vert
2016-03-30 21;29;38-vert


‘KBS 뉴스 9′ ‘태양의 후예’ 배우 송중기가 기억에 남는 대사를 언급했다.

30일 방송된 KBS1 ‘KBS 뉴스 9’에서는 송중기가 드라마 속 명대사에 대해 언급했다.

이날 “기억에 남는 대사는?”이라는 앵커의 질문에, 송중기는 “촬영 현장에서는, 3회 엔딩에서 ‘그럼 살려요’라는 말을 하고 제가 권총을 뽑아드는 장면이 있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는 “그 말이 현장에서 유행어가 될 정도로, (배우분들과 스탭분들이) 가장 좋아하시는 부분이었다”라고 답했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
사진. KBS1 ‘KBS 뉴스 9′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