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본분금메달
본분금메달


‘본분금메달’ 나인뮤지스 경리가 김준현을 업는 괴력을 보여줬다.

10일 오후 방송된 KBS2 ‘본분금메달’에서는 헬로비너스 나라가 110kg 오디오 감독을 업은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에 MC들은 120kg 김준현을 업을 수 있는 아이돌이 있는지를 물어봤다.

나인뮤지스 경리가 김준현을 업어보겠다고 도전했다. 경리는 김준현이 등에 업히자 깜짝 놀라는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하지만 계속해서 경리는 도전을 이어갔고, 맨발 투혼의 열정을 보여주며 김준현을 업는데 성공했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KBS2 ‘본분금메달’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