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주현정 인턴기자]
11안정환
11안정환


안정환이 ‘마리텔’서 과거 리즈 시절로 돌아가겠다는 다짐을 전했다.

16일 방송된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이하 마리텔)’에서는 MBC 축구 해설위원을 맡고 있는 김성주와 안정환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이들은 안정환의 테리우스 시절의 사진을 공개하며 “이 때는 현빈과 어깨를 나란히 했었다. 하지만 지금은 현빈 씨가 굉장히 높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김성주는 ‘어쩌다’라는 댓글을 언급했고 안정환은 “솔직히 살빼고 싶지 않다. 남들을 위한 인생을 살았기 때문에 지금은 먹고 싶은 거 하고 싶은 거 하고 살고 싶다”라고 하며 “하지만 언젠가 한 번 원래 모습으로 돌아갈 것이다. 마음만 먹으면 체중 감량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주현정 인턴기자 guswjd@
사진.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