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섹션 TV' 강지영
'섹션 TV' 강지영


카라 전 멤버이자 일본서 연기자로 활동 중인 강지영이 한국에 대한 그리움을 표했다.

6일 방송된 MBC‘섹션 TV 연예통신(이하 섹션 TV)’에서는 일본 웹무비 ‘다른 하늘 아래 당신의 하늘, 나의 하늘’ 기자간담회를 위해 국내를 찾은 강지영과의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강지영은 한국이 그립지 않느냐는 물음에 “항상 그립다. 혼자 밥 먹을 때 엄마가 해준 밥을 먹고 싶다”라고 한국에 대한 그리움을 표했다.

이어 “내가 선택한 길이니까 후회는 안한다. 한국인으로서 자랑스런 모습 보여주고 싶다”며 당찬 포부를 밝혔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MBC ‘섹션 TV’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