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수정 기자]
무한도전
무한도전


정형돈이 ‘서프라이즈’ 시청 인증샷을 보냈다.

5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자선 경매쇼 – 무도 드림 세 번째 이야기’가 방송됐다. 이날 유재석과 박명수가 MBC ‘신비한TV 서프라이즈(이하 서프라이즈)’ 촬영에 나섰다.

유재석은 ‘서프라이즈’ 촬영을 마친 뒤 배우들에게 정형돈을 향한 인사를 부탁했다. 배우들은 “아픈 소식 듣고 가슴 아파 했는데 건강한 모습으로 빨리 뵀으면 좋겠다”고 정형돈을 응원했다.

이후 정형돈은 ‘서프라이즈’ 시청한 인증샷을 보내 훈훈함을 더했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MBC ‘무한도전’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