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멜론뮤직어워드 신인상
멜론뮤직어워드 신인상


‘멜론뮤직어워드’ 그룹 여자친구와 아이콘이 신인상을 수상했다.

7일 오후에는 음원사이트 ‘멜론’과 케이블채널 MBC 플러스가 함께 개최한 ‘2015 멜론뮤직어워드(Melon Music Awards)’가 생중계됐다.

이날 신인상을 받은 여자친구는 감격스런 눈물을 글썽거리며, 감사한 이들에게 인사를 건넸다.

아이콘 역시 같은 소속사 선배인 빅뱅과 위너의 축하를 받으며 감사인사를 전했다.

이어 여자친구는 데뷔곡 ‘유리구슬’과 ‘오늘부터 우리는’의 파워풀한 무대를 꾸몄다.

이번 시상식은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개최됐으며, 멜론과 MBC뮤직, MBC every1, MBC Queen, 1theK 유튜브 채널과 중국 최대 온라인 사이트 유쿠, 투도우, 홍콩 음원사이트 MOOV를 통해 전세계로 생중계되고 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MBC 플러스 ‘멜론뮤직어워드’ 방송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