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엠카운트다운
엠카운트다운


걸그룹 소녀시대 태연이 8일 오후 6시 생방송으로 진행되는 케이블채널 엠넷(Mnet)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솔로 데뷔 무대를 방송 최초로 공개한다.

데뷔 후 첫 솔로음반을 내놓은 태연의 첫 무대인 만큼 가요계 안팎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아이(I)’는 태연이 데뷔 후 처음으로 작사에 참여해 의미를 더한 미디움 템포의 팝 넘버로, 특히 이날 무대에는 래퍼 칸토가 지원사격에 나서 완성도를 더할 예정이다.

솔로 보컬리스트 태연의 파워를 다시 한번 입증하는 무대가 펼쳐질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날 ‘엠카운트다운’에는 태연 외에도 씨엔블루, 에일리, 갓세븐, 레드벨벳, 옴므, 러블리즈, 세븐틴, 다이아, 업텐션, 오마이걸, 노지훈, 투아이즈, 투빅, 몬스타엑스, 짜리몽땅, 24K, 플레이백 등이 출연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엠넷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