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아육대
아육대


‘아육대’ 걸그룹의 육상 금메달을 향한 경쟁이 뜨겁다.

28일 방송된 MBC ‘아이돌 육상 씨름 농구 풋살 양궁 선수권대회'(이하 ‘아육대’)에서는 걸그룹의 60m 육상 경기가 펼쳐졌다.

이날 60M 여자 예선은 총 6조로 나눠 경기가 이어졌다. 총 6조의 예선 끝에 여섯 명의 선수가 결승에 진출했다.

1조에서는 러블리즈 정예인, 2조 카라 구하라, 3조 베스티 혜연, 4조 달샤벳 가은, 5조 소나무 디애나, 6조 오마이걸 비니가 결승 진출자에 이름을 올렸다.

여자친구의 유주는 의외의 달리기 실력으로 눈길을 끌었고 와썹 수진은 아쉽게 결승 진출을 실패했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tenasia.co.kr
사진. MBC ‘아육대’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