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은선 인턴기자]
2
2


‘화정’ 이연희와 이민호가 재회했다.

7일 방송된 MBC ‘화정’에서는 정명공주(이연희)와 청국에서 돌아온 봉림대군(이민호)이 재회의 인사를 나누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정명은 봉림대군을 만나 “그간 이리도 장성하셨군요, 대군. 먼 이국에서의 시간이 얼마나 힘겨우셨습니까”라며 오랜만의 인사를 건넸다. 봉림대군은 “아닙니다. 세자저하(백성현)께서 겪으신 고충에 비하면 제가 한 일은”이라며 소현세자가 조선 포로를 송환하기 위해 갖은 고초를 겪었다고 전했다.

이에 정명이 이 나라 백성 그 누가 그 사실을 모르겠냐며 씁쓸하게 말하자, 봉림대군은 그 일을 정명이 도운 걸 알고 있다며 “감사인사를 드리고 싶었습니다”라 고마움을 표현했다.

정은선 인턴기자 eunsunin10@
사진. MBC ‘화정’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