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윤아
송윤아


[텐아시아=이은진 인턴기자] ‘어셈블리’ 송윤아가 장현성에게 뼈있는 발언을 했다.

6일 방송된 KBS2 ‘어셈블리’에서는 최인경(송윤아)가 백도현(장현성)과 갈등을 빚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인경은 도현에게 “이번 사건으로 인해 느낀게 많습니다. 그래서 저는 이제부터 선배님 측근이 아니라 진상필의 보좌관으로 살겠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에 도현은 “니가 가진 모든 정치적 자신을 잃을 수 있어”라고 경고했다.

하지만 인경은 이에 굴하지 않고 “제 몸은 진상필 의원을 도우면서 제 눈은 선배님을 지켜보겠습니다”라고 뼈있는 말을 던졌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KBS2 ‘어셈블리’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