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초_(1) (1)
18초_(1) (1)


[텐아시아=윤석민 인턴기자] 오는 11일, SBS 파일럿 프로그램 ’18초’가 처음으로 안방 극장을 찾는다.

11일 오후 11시에 처음 방송되는 ‘18초’는 ‘조회 수 배틀 월드 리그’라는 새로운 스포츠 경기 콘셉트로, SNS 동영상 생태계를 보여주고자 하는 프로그램이다.

‘18초’는 MC 이경규, 배성재 아나운서의 중계와 이원재 카이스트 교수의 해설로 진행된다. 조회 수 배틀에 참여하는 출연자로는 그룹 엑소의 찬열, 씨스타의 소유, 표창원 소장, 봉만대 감독, 엔터테이너 김종민, 패셔니스타 김나영, 영국 남자 조쉬, 월급도둑팀이 함께한다. 이들은 18초 동안 시청자를 사로잡을 영상을 찍기 위해 고군분투한다.

방송에서 찬열은 최고 조회 수를 기록하기 위해 그동안 숨겨왔던 개인기를 대방출한다. 예상 밖의 놀라운 묘기 당구와 악기 연주 실력 등을 선보이며 SNS에서 굉장한 화제를 불러 모은다. 씨스타의 소유는 생애 첫 스쿠버 다이빙을 시도하고 벨루가에게 먹이를 주는 등 시청자들에게 건강하고 시원한 여름나기 비법을 전한다고 한다.

또한, 패션 예능인 김나영은 SNS 스타 ‘반도의 흔한 애견샵 알바생’에게 SNS 동영상 제작 비법을 전수받는다. 그는 패션 뷰티 비법 영상을 제작하여 여성들의 조회 수를 공략한다. 반면 그동안 SNS를 하지 않았던 김종민은 ‘18초’를 통해 SNS 계정을 새로 만드는 등 열의를 보이며 별난 과학실험들로 지식과 웃음을 모두 공략한다. 봉만대 감독은 댓글로만 초단편 영화를 제작하겠다고 선언하며 영화사의 새로운 도전을 펼친다.

인기 있는 유투브 스타들도 ‘18초’와 함께한다. 영국 현지에서 경기에 참여하는 영국남자 조쉬, ‘미생’ 컨셉으로 직장인들의 공감을 끌어내겠다는 월급도둑팀과 실시간 추리게임을 펼치는 표창원 소장의 모습도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몰래카메라’로 중계예능의 지평을 열었던 MC 이경규와 대한민국 대표 축구 캐스터인 배성재 아나운서는 훌륭한 호흡으로 박진감 넘치는 중계를 전한다.

‘18초’는 첨단 스마트디바이스와 애플리케이션을 적극적으로 활용하여, 세계에서 가장 조회 수가 높은 ‘18초 영상’ 만들기에 도전하는 신규 예능 프로그램이다. 조회 수를 올리기 위한 출연자들의 고군분투는 8월 11일과 18일 오후 11시, 2회에 걸쳐 방송된다.

윤석민 인턴기자 yun@
사진. SBS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