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수정 기자]
복면가왕
복면가왕


판정단이 마실나온 솜사탕을 예측했다.

2일 오후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마실나온 솜사탕과 인생직진 신호등의 2라운드 대결이 펼쳐졌다.

신호등은 조용필 ‘모나리자’, 솜사탕은 이소라 ‘처음 느낌 그대로’를 열창하며 1라운드보다 늘어난 실력으로 반전을 선사했다.

대결 결과, 57:42로 솜사탕이 승리했다. 솜사탕은 “어안이 벙벙하다”며 “김현철 선배님 앞에서 노래 불러서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MBC ‘일밤-복면가왕’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