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산다
나 혼자산다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나혼자산다’ 김용건과 강남이 여행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17일 방송된 MBC ‘나혼자산다’에서는 캐나다에서 마지막 밤을 보내는 강남과 김용건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강남은 캐나다여행에서 찍은 사진을 가지고 동영상을 만들었다. 강남은 “사진을 보면서 ‘추억이 많았구나’하고 느꼈다”라고 말했다.

강남이 준비한 동영상을 본 김용건은 눈시울이 붉어졌다. 김용건은 “너무너무 감동이었다. 이런 자연의 웅대함에 놀라서 놀라기만 했는데 다시 회상할 수 있게 해줘서 감동을 받았다. 이번 캐나다 여행에 버금가는 여행이 있을까 반신반의 할 정도로 너무 좋았다”라고 여행에 대한 만족도를 드러냈다.

강남은 “한국 스케줄을 바빴는데 나를 다시 한 번 생각하게 된 시간이었다. 대부님과 또 여행하고 싶다. 감사하다”라고 김용건에 대한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 MBC ‘나혼자산다’ 방송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