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최보란 기자]배우 이형철이 장예원 아나운서를 이상형으로 꼽았다.

이형철은 지난 17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이하 라스)에서 이상형을 공개했다.

이날 이형철은 “지적인 여자가 좋다”고 말문을 연 뒤 “아나운서 중 이상형이 있는데 이름이 정확하게 기억이 안 난다”고 말했다.

이에 MC들은 “SBS면 장예원이다”며 장예원이라 확신했고, 그제서야 이형철은 “그 분이 맞는 것 같다”고 이실직고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이형철은 “모든 사람이 생각하는 이상형 그러면 ‘누구다’ 이렇게 대는게 편한거지 꼭 그 분이 그런 건 아니다”며 “다른 건 필요없다. 나랑 잘 맞는 사람이면 된다”고 자신의 이상형에 대해 털어놨다.

이날 ‘라디오스타’는 ‘보석같은 노총각들’ 특집으로 정보석, 심현섭, 이형철, 장원영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최보란 기자 ran@
사진.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