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바퀴 친구찾기
세바퀴 친구찾기


세바퀴 친구찾기

[텐아시아=홍보람 인턴기자] 김성경이 지상렬에 대한 호감을 드러냈다.

12일 방송된 MBC ‘세바퀴 친구찾기’에는 김흥국, 지상렬, 김효진, 이용녀, 김성경, 박소현, 김숙, 홍진영, 조세호, 정진운이 출연해 친구 찾기에 나섰다.

김성경은 지난 방송에서 지상렬과 러브라인(?)을 형성한 이후 “지상렬한테 문자를 보냈었는데 이틀후에 답장이 왔다”라고 말했다. 이에 지상렬은 “나 길들이려고 하지 마”라며 나쁜 남자의 면모를 드러냈다.

MC 신동엽은 “저런 모습도 좋으냐”라고 물어봤다. 김성경은 “지상렬 정도면 평균 이상은 되지 않나 싶다”라고 말했다. 이에 지상렬은 “늦둥이 한번 만들어볼까”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홍보람 인턴기자 ram626@
사진. MBC ‘세바퀴 친구찾기’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