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사 김수현
프로듀사 김수현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 ‘프로듀사’ 김수현이 공효진과의 우연에 기뻐했다.

12일 방송된 KBS2 ‘프로듀사’ 9회 ‘결방의 이해’에서는 예진(공효진)의 이사를 돕는 승찬(김수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예진의 집을 청소하다 우연히 사진 한 장을 발견한 승찬의 모습이 그려졌다. 승찬은 예진에게 다가가 “우리 언제 처음 만난지 아세요?”라고 물으며 한 장의 사진을 보여줬다. 사진 속에는 함께 웃고 있는 준모(차태현)와 예진의 뒤에 서있는 승찬의 모습이 드러나며 시선을 끌었다.

예진은 “저 뒤에 진짜 너야? 어 신기하다”라며 “웬일이야. 하긴 네가 태어나서부터 쭉 살았고, 오다가다 만날수도 있었겠네. 우연히”라며 신기해했다. 이에 승찬은 “인연이라고도 하죠”라며 자신의 마음을 드러냈고, 예진은 “뭘 인연씩이나”라며 대수롭지 않게 넘겼다. 그러나 승찬은 “작은 인연이지만 있긴 있었습니다”라며 “저 이사진 주세요”라고 부탁했다. 승찬은 자신의 집에서 준모가 나온 사진을 접으며 자신과 예진의 모습을 보며 기뻐했다.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프로듀사’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