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준상
유준상


유준상

[텐아시아=장서윤 기자]”음악활동은 지속적으로 하고 싶어요”

배우 유준상이 음악 활동 병행 계획을 전했다.

12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유준상은 “내가 앨범을 냈다고 하면 웃으시지만 듣는 분들은 좋아해주신다”라며 웃음지었다.

음악 활동에 대해서는 남다른 애정이 있다는 것. 유준상은 여행 프로젝트 앨범 ‘인 제주(In Jeju)’로 벌써 세 번째 앨범을 낸 가수이기도 하다. 그러나 현재 인기리에 방송중인 MBC ‘복면가왕’ 출연 의사는 없다고 선을 그었다.

그는 “처음에는 음원차트 등에도 욕심을 냈으나 어렵다는 걸 깨달았다”면서 “그래도 좋아해주시는 분들이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또 “앞으로도 음악 활동에 대한 기회가 있다면 꾸준히 해 보고 싶은 마음”이라며 “그저 내 음악을 좋아해주시는 분들에게 색다른 모습을 보이고 싶은 열정이 있다”고 덧붙였다.

유준상은 오는 18일 개봉하는 영화 ‘성난화가’에 출연한다.

장서윤 기자 ciel@
사진. 나무액터스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