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세끼 모히또
삼시세끼 모히또


삼시세끼 모히또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삼시세끼’옥택연이 모히또를 선보였다.

29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삼시세끼’ 정선편 3회에서는 육쪽갈릭바게트만들기에 도전하는 이서진-김광규-옥택연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샤브샤브를 먹던 옥택연은 갑자기 “소주 있냐”고 제작진에 물어 모두를 당황케했다. 옥택연은 “모히또 만들어 먹게”라며 소주를 찾은 이유를 밝혔고, 갑작스러운 옥택연의 행동에 나PD는 “무서워서 여자 게스트를 못 부르겠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옥택연은 주위의 시선에도 불구하고 산뜻한 모히또를 만들어냈다. 옥택연은 박신혜에게 특별히 소중하게 직접 딴 잎을 넣어주려 했지만, 그만 떨어뜨리면서 모두의 안타까움을 샀다.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삼시세끼’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