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가발대소동
‘복면가왕’ 가발대소동


‘복면가왕’ 가발대소동

[텐아시아=박수정 기자] 매주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하며 대세 예능으로 자리 잡은 MBC ‘일밤: 복면가왕’에서 연예인 판정단들이 우스꽝스러운 가발을 착용했다.

31일 방송되는 ‘일밤-복면가왕’에서는 무대 위 출연뿐만 아니라 판정단 중 몇 명도 가면을 쓰고 등장했다. 냉철한 모습만을 보여 왔던 김구라가 대머리 가발을 쓰자 평소 잘 볼 수 없는 그의 모습에 현장에 있던 일반인 판정단 뿐만 아니라 제작진까지 모두 박장대소했다.

개그맨 후배 신봉선은 “원래 머리보다 잘 어울린다. 평소에도 가발을 쓰고 다녀라‘ 라고 권유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그 밖에도 판정단의 히든카드로 합류한 가요계 악동 김창렬과,‘2집 가수’ 지상렬 또한 가발을 쓰고 웃음을 선사했다.

지난주 방송 말미에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복면가왕 공식 가창돌 B1A4 산들이 가발을 쓴 모습을 공개해 이미 화제가 된 바 있다.

연예인 판정단이 가발을 써야만 했던 이유는 31일 오후 4시 50분 ‘일밤-복면가왕’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MBC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