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파워FM ‘올드스쿨’ 리치
SBS 파워FM ‘올드스쿨’ 리치


SBS 파워FM ‘올드스쿨’ 리치

[텐아시아=한혜리 인턴기자] ‘올드스쿨’에 출연한 추억의 가수 리치가 그룹 이글파이브 멤버들의 근황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18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 FM ‘김창렬의 올드스쿨(이하 올드스쿨)’의 월월추 코너에는 가수 리치가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방송에서 DJ 김창렬은 리치에게 “이글파이브 때 다른 멤버들과 연락하냐”고 물었고 리치는 다른 멤버들의 근황을 밝혔다.

리치는 “멤버 심재원은 현재 SM 엔터테인먼트의 안무를 총괄하며 잘 나간다”라고 말했고 이어 “반면 나는 집을 잘 나간다”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리치는 “머리가 길었던 멤버 론과 가끔 SNS 안부를 주고 받는다”라고 밝혔고 이에 김창렬이 “나머지 멤버 윤태준은 배우 최정원의 남편으로 화제를 모았다”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한혜리 인턴기자 hyeri@
사진제공. SBS ‘김창렬의 올드스쿨’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