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IA 준수의 나고야 공연.
XIA 준수의 나고야 공연.


XIA 준수의 나고야 공연.

[텐아시아=황성운 기자] XIA 준수가 나고야에서 아시아투어 피날레를 화려하게 장식했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XIA가 지난 7일과 8일, 일본 나고야 가이시이홀에서 ‘2015 XIA 3rd ASIA TOUR CONCERT ‘FLOWER’’ 공연을 끝으로 아시아 투어 대장정의 막을 내렸다”며 “XIA를 기다린 2만 명의 나고야 팬들은 공연장을 가득 메웠고, XIA는 완벽한 라이브와 매번 최고라는 찬사를 받는 퍼포먼스로 관객들을 매료시켰다”고 밝혔다.

이번 아시아 투어는 지난 3월 오사카를 시작으로 서울, 상해, 방콕, 도쿄, 후쿠오카를 거쳐 어제 나고야까지 총 7개 도시 14회 공연을 통해 15만 팬을 모았다. 지난 3월 3일 국내에서 발매한 솔로 3집 ‘FLOWER’ 이후 약 일주일 간격으로 이뤄진 아시아 투어에서 거의 전석 매진을 기록하는 등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아시아 투어의 피날레인 나고야 공연에 준수는 ‘인크레더블(Incredible)’, ‘엑스 송(X Song)’, ‘아웃 오브 컨트롤(Out of Control)’ 등의 무대에서 인상적인 공연을 선보였고, ‘나의 밤’ ‘나비’ ‘사랑숨’ 등 발라드 무대에서는 팬들의 감성을 촉촉이 적시며 색다른 분위기를 이어나갔다. 또 차기작으로 확정지은 ‘데스노트’를 언급해 기대감을 고조시키기도 했다.

준수는 공연 말미에 아시아 투어 피날레의 아쉬움을 전하기도 했다. “아시아 투어가 너무 빨리 지나가 버려 아쉽다. 투어를 돌면서 여러분들의 응원과 사랑에 더욱 힘을 얻었다. 앞으로도 여러분이 제 팬이라는 게 후회하지 않도록 더욱 노력하는 모습으로 열심히 하겠다”며 마무리 지었다.

7개 도시 아시아 투어 대장정을 성황리에 마친 준수는 18일과 19일, 서울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아시아 투어 앙코르 콘서트를 가진다.

황성운 기자 jabongdo@
사진제공. 씨제스엔터테인먼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