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시탈출 컬투쇼’ 남궁민
‘두시탈출 컬투쇼’ 남궁민


‘두시탈출 컬투쇼’ 남궁민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배우 남궁민이 가수 홍진영을 언급했다.

30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드라마 ‘냄새를 보는 소녀’의 박유천, 신세경, 남궁민, 윤진서가 출연해 입담을 펼쳤다.

이날 DJ 컬투는 홍진영이 ‘컬투쇼’의 금요일 고정이라고 이야기했다. 이에 남궁민은 “연락한지 좀 됐다. 진영이도 일을 하고 나도 일을 하게 되니 자연스럽게 그렇게 됐다”고 답했다. 컬투는 “이혼 했느냐”, “결별이냐”고 몰아갔고 신세경은 “별거?”라고 조용히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컬투는 남궁민에게 “예능이 익숙치 않았는데 홍진영이 잘 끌어주지 않았느냐”고 이야기했다. 남궁민은 “지금도 말을 더듬거리는데 옆에서 (홍진영이) 편하게 해줘서 좋았다. 어머니가 아들이 밝아졌다고 좋아하셨다”고 덧붙였다.

‘냄새를 보는 소녀’는 오는 4월 1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
사진제공. ‘두시탈출 컬투쇼’ 보는라디오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