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발 드림팀’ 이파니
‘출발 드림팀’ 이파니


‘출발 드림팀’ 이파니

[텐아시아=박수정 기자]배우 이파니가 방송 중 남편 서성민과 깜짝 입맞춤을 했다.

이파니는 29일 방송된 KBS2 ‘출발드림팀’에서 남편 서성민과 함께 등장했다.

이날 이파니느 춤을 추고 난 후 “애 둘 엄마인데 바닥을 기었다”고 말해 부끄럽게 웃었다. MC가 남편 서성민을 불렀고, “부인을 위한 댄스를 해달라”고 요청했다.

남편의 춤을 보던 이파니는 춤판에 합류했다. 이어 이파니는 즉석에서 입을 맞춰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에 다른 멤버들이 “셋째가 생길 것 같다”고 놀려 웃음을 줬다.

이날 ‘출발드림팀’은 ‘슈퍼레이스 깃발잡기’ 편으로 정가은, 이희경, 이파니, 김지원 아나운서, 천이슬, 김지원, 시크릿 하나, 안소미, 애프터스쿨 가은이 선배팀으로 출전했다.

또 헬로비너스, 베스티, 예아, 와썹, 포텐, 풍뎅이, LPG, 벨로체, 립서비스, 플래쉬, 피에스타, 리브하이, 베리굿, 배드키즈, 밍스, 스칼렛, 칠학년일반, 비비드, 라붐, 원피스, 클럽소울, 트랜디, 에이코어,백아연, 한소아, 김보배, 이지민, 최정문, 이환희, 하지영, 유정래, 노수람, 레이비 등 100여 명의 후배 팀이 선배팀에 맞서 게임을 벌였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KBS2 ‘출발 드림팀’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