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시탈출 컬투쇼 강하늘 김우빈 준호
‘두시탈출 컬투쇼 강하늘 김우빈 준호


‘두시탈출 컬투쇼 강하늘 김우빈 준호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배우 김우빈과 준호, 강하늘이 이상형을 밝혔다.

16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영화 ‘스물’의 김우빈, 강하늘, 준호가 출연해 입담을 펼쳤다.

이날 컬투는 세 사람에게 이상형을 물었다. 준호는 “너무 말도 안 되는 거라…”며 잠시 망설이다 “스칼렛 요한슨이다”고 답했다. 이어 김우빈은 “나도 좋아하긴 한다. 외국 쪽으로는 안젤리나 졸리가 좋다”고 말했다. 강하늘은 프랑수 배우 멜라니 로랑을 꼽아 컬투의 “머리가 노랗느냐? 멜라닌 색소가 부족하냐”는 핀잔을 받아 웃음을 자아냈다.

‘스물’은 오는 25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
사진제공. ‘두시탈출 컬투쇼’ 보는라디오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