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희
도희


도희

도희가 쉬는 시간을 알차게 쓰고 있다고 밝혔다.

6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는 ‘우리 결정했어요’ 코너로 꾸며져 배우 심형탁과 가수 겸 배우 타이니지 도희가 출연해 입담을 펼쳤다.

이날 가수와 배우 활동 모두 쉬고 있는 도희는 요즘 무엇을 하느냐는 질문에 “운전 면허를 따고 운동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유로는 “시간을 헛되게 보내면 안 될 것 같았다. 뭐라도 해야할 것 같아서 하는 중이다. 이것 저것 뭐할까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를 듣고 있던 심형탁은 “캐릭터 하나를 잡아서 좋아하는 건 어떠냐?”며 도라에몽 덕후다운 면모로 웃음을 자아냈다.

도희는 지난해 종영한 KBS2 ‘내일도 칸타빌레’에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사랑을 받은 바 있으며, 심형탁은 Mnet ‘칠전팔기 구해라’와 KBS드라마 ‘미스 맘마미아’에 출연 중이다.

글.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