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JYJ가 일본에서 각종 음반 차트를 휩쓸고 있다.

22일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1일 JYJ의 이름으로 일본에서 처음으로 발매된 싱글 ‘웨이크 미 투나잇(Wake me tonight)’에 대한 반응이 뜨겁다. 발매되자마자 일본 오리콘 데일리 차트 2위를 비롯하여 타워레코드 데일리 차트, HMV 24시간 차트 1위를 기록하는 등 일본에서의 여전한 인기를 입증해냈다”고 전했다.

이어 “다른 아티스트와 다르게 유통하는데 어려움이 있었기에 콘서트에서 먼저 곡을 발표, 이후 정식 발매까지 두 달의 시간이 걸렸음에도 불구하고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고 덧붙였다.

JYJ가 일본에서 정식으로 앨범이 유통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그동안 수많은 제약이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계속해서 일본 내 JYJ의 인기는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특히 지난해 여름 국내에서 발매한 정규 앨범 ‘저스트 어스(JUST US)’는 일본 정식 발매 없이 월간 타워레코드 차트 1위 및 오리콘 차트 주간 2위를 기록하는 등 일본 내 압도적인 인기를 입증했다.

또한 JYJ는 지난 2013년 4월 일본 활동 없이 개최한 도쿄돔 단독 공연과 최근 도쿄, 오사카, 후쿠오카 돔 투어를 통해 24만 팬들을 동원하기도 했다.

현지 관계자는 “JYJ의 이름으로 처음 발매된 싱글에 현지 매체는 물론 팬들의 폭발적인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큰 프로모션 없이도 타워레코드, 오리콘 차트 등 각종 차트를 휩쓸며 JYJ가 여전히 일본에서 큰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다는 사실을 실감케 했다”고 전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씨제스엔터테인먼트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