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서지안
‘불후의 명곡’ 서지안


‘불후의 명곡’ 서지안

서지안이 폭발적인 가창력을 뽐냈다.

17일 오후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서는 서지안, 김경호, 이세준, 홍경민, 김소현&손준호, EXID, 손승연 등이 출연해 ‘음악과 함께, 가족은 즐긴다’ 특집을 꾸몄다.

첫 번째 주자로 나선 서지안은 ‘회상’ 무대를 선보였다. 특유의 허스키 보이스와 폭발적인 가창력이 더해진 서지안의 ‘회상’은 출연진 마음을 모두 사로 잡았다.

손승연은 “대단한 무대였다”며 “많은 분들이 보이는 것 같았다. 윤민수, 더원 선배님, 현이 오빠도 보인 것 같다. 다 섞었는데도 서지안 씨 노래인 줄 알 만큼 되게 잘 어울렸다”고 칭찬했다. EXID 혜린 역시 “감정이입이 됐다”고 말했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사진. KBS2 ‘불후의 명곡’ 캡쳐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