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파이’ 고성희.
‘스파이’ 고성희.


‘스파이’ 고성희.

배우 고성희가 KBS2 금요드라마 ‘스파이’에서 로맨스 여신에 등극했다.

16일 방송된 ‘스파이’에서 윤진(고성희)은 선우(김재중)와 눈물의 키스신을 완성했다. 이날 방송에서 윤진은 선우가 직장동료를 바래다주는 모습에 마음 아픈 질투를 표현했다. 또 선우 동료의 안정적인 가정에 부러움을 느끼며 눈물까지 엿보인 질투는 보는 이들의 마음을 짠하게 했다. 그런 윤진의 모습에 선우는 기습 키스를 하며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고성희는 수줍어하면서도 선우의 마음에 기뻐하는 여인의 모습으로, 시청자의 마음까지 설레게 만들며 로맨스 여신에 등극했다. 더불어 고성희는 극중 연인 김재중과 달달한 로맨틱한 모습 선보이며 첩보물에 로맨스까지 더해 극을 더욱 다채롭게 만들었다.

사랑스러우면서도 어딘지 모르게 비밀스러운 분위기를 자아내는 윤진의 모습이 궁금증을 더하고 있는 ‘스파이’는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30분부터 11시 10분까지 2회 연속 방송된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사진. KBS2 ‘스파이’ 캡쳐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