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를 부탁해’ 이현이
‘냉장고를 부탁해’ 이현이


‘냉장고를 부탁해’ 이현이

“모델들 사이에 술자리에 지정 좌석제 있다”

모델 이현이가 모델계 엄격한 선후배 기강에 대해 들려주었다.

5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모델 이현이와 한혜진이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날 자신의 냉장고를 공개한 이현이는 함께 출연한 동갑내기 모델 선배인 한혜진과 시종일관 복잡 미묘한 관계를 내비쳤다.

MC 정형돈과 김성주는 한혜진에게 “혹시 모델 후배들을 집합시킨 적 있느냐?”라고 물었고 한혜진은 “집합 같은 건 없다”라며 부인했다. 이현이와의 관계에 대해서는 “이현이와 동갑이지만 기수차가 많이 난다. 제가 6~7년 선배”라고 언급했다.

그러나 한혜진의 말이 끝나기가 무섭게 이현이는 “집합 있어요”라며 그동안 받은 설움에 대해 폭로했다.

이에 당황한 한혜진은 “집합이라기보다는 그냥 ‘우리 모이자’고 연락한다”고 해명했지만, 이현이는 “그렇게 모여도 연차 순으로 착석한다”고 들려줘 폭소를 이끌어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JTBC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