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둥이 아빠 송일국이 추사랑에 빠졌다
삼둥이 아빠 송일국이 추사랑에 빠졌다


삼둥이 아빠 송일국이 추사랑에 빠졌다

송일국이 사랑앓이에 합류했다.

오는 28일 방송되는 KBS2 ‘해피선데이’의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 58회에서는 삼둥이 아빠 송일국이 추사랑의 러블리 매력에 푹 빠져 딸 바보에 등극하는 모습이 담긴다. 아들만 셋을 키우고 있는 송일국에게 사랑의 새침하고 러블리한 애교는 신세계였다.

추성훈 가족과 송일국 가족은 아이들을 위해 파티를 열었다. 이에 재료 구입을 맡은 송일국과 추사랑. 일본어가 부족한 송일국을 이끈 이는 바로 추사랑이었다. 사랑과 단둘이 쇼핑 데이트를 나서게 되자 송일국은 “아저씨 일본어 하나도 못하는데?”라며 당황하면서도, 얼굴 가득 번지는 미소는 감추지 못했다.

송일국은 사랑의 조그마한 키에 맞춰 손을 잡아 주고, 무릎을 꿇고 사랑과 눈높이를 맞추는 등 잠재되어있던 딸 바보 본능을 드러내며 흐뭇한 미소를 짓게 했다.

한 번 샘솟은 송일국의 딸 바보 본능은 쉽사리 사라지지 않았다. 소파에 앉아 따뜻한 아이컨택을 주고 받던 송일국에게 사랑이 한 품에 와락 안기자, 송일국은 감격에 겨워 입을 한껏 벌리며 함박 웃음을 터뜨렸다. 사랑의 달콤한 허그 한 방에 무장해제당한 송일국은 “아~ 저런 딸 하나만 있으면 딱 좋을 텐데~”라고 말하며, 아들 셋도 모자라 딸까지 탐내는 못 말리는 자식욕심을 내비쳐 웃음폭탄을 터뜨렸다. 오는 28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KBS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