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미녀의 탄생’
SBS ‘미녀의 탄생’


SBS ‘미녀의 탄생’

‘미녀의 탄생’ 주상욱이 한예슬에게 청혼했다.

14일 방송된 SBS ‘미녀의 탄생'(극본 윤영미, 연출 이창민) 14회에서 한태희(주상욱)는 사라(한예슬)에게 그간 품어왔던 마음을 고백했다.

이날 그룹 파티 자리에서 사라를 만난 태희는 춤을 추던 중 사라에게 프러포즈했다.

그는 사라를 바라보며 “아줌마 나와 결혼해줘”라고 말했다. 이에 사라는 “결혼이요? 그러니까 우리 둘이 결혼하자는 거죠?”라고 되물었고, 한태희는 “괜찮아. 당장 대답할 필요 없어. 대답 기다릴게”라고 답했다.

화장실로 간 사라는 놀라는 마음을 금치 못했고 그때 나타난 교채연(왕지혜)은 “네 주제에 감히 어떻게 태희 오빠냐”라고 쏘아붙였다.

사라는 “난 교채연 당신 같이 양심 없는 인간 앞에 꿀릴 이유 전혀 없다”라며 채연의 빈정거림에 반박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KBS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