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미스터 백’
MBC ‘미스터 백’


MBC ‘미스터 백’

MBC 수목미니시리즈 ‘미스터 백'(극본 최윤정 연출 이상엽)을 이끌고 있는 배우 신하균과 장나라의 유쾌한 현장 사진이 공개됐다.

공개된 촬영장 사진은 ‘미스터 백’ 3회 방영분. 골드하우스에 몰래 침입한 최신형(신하균)이 다른 이들의 눈을 피해 옷장 속에 숨어있던 장면이다. 앞서 영달(전국환)의 갑작스런 등장으로 오랫동안 옷장에 있어야 했던 신형은 겨우 나오려 했지만 다시 하수가 들이닥쳤고, 결국 다리에 쥐가 나는 긴급한 상황에 몰린 바 있다. 강제로 탈출하게 된 신형은 은하수(장나라)와 마주치게 됐는데, 알고 보니 유쾌한 숨은 그림이 있었다.

신하균이 다리에 쥐가 나 굽히지 못한 채 옷장에서 나오는 장면을 촬영 하는 도중 뻣뻣한 액션을 취하다 갑자기 로봇 댄스를 선보인 것.이를 본 장나라 역시 신하균의 로봇 댄스를 따라해 웃음을 자아낸다.

제작진은 이 장면에 대해 “신하균의 뻣뻣 연기가 인상 깊었던 이 장면은 사실 신하균과 장나라의 아이디어로 완성된 장면”이라며 “두 사람은 촬영을 위해 재밌는 아이디어는 물론 고된 촬영으로 지친 현장에 활력소가 되어주고 있다”고 전했다. 두 사람의 촬영장 속 숨은 영상은 ‘미스터 백’ 공식홈페이지(www.imbc.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MBC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