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픽하이
에픽하이


에픽하이

그룹 에픽하이 타블로가 자신에 대해 색다르게 소개했다.

에픽하이는 16일 오후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단독 콘서트 ‘퍼레이드(PARADE) 2014’를 개최했다. 이날 타블로는 “무수한 헤이터들이 죽일 수 없었던 그 남자 타블로다”고 자신을 소개했다.

이에 미쓰라는 “수많은 우여곡절을 지나 5년 여만에 에픽하이 ‘퍼레이드 2014′ 공연에 와주신 것을 환영한다”고 공연에 참석한 관객들을 환영했다.

타블로는 “여러분들은 기적을 만드는 사람이다”며 “에픽하이가 오랜만에 앨범을 내게 됐는데 12곡 줄세우기를 했다. 여러분들이 만들어주신 것이다”고 고마움을 드러냈다.

에픽하이는 지난 10월 정규 8집 ‘신발장’을 발매하며 타이틀곡 ‘헤픈엔딩’으로 주요 음원차트 1위를 석권했다. 또한 에픽하이의 8집 앨범 수록곡은 이른바 ‘줄세우기’를 달성하며 성공적인 컴백을 거뒀다.

에픽하이는 5년 만의 단독 콘서트인 ‘퍼레이드 2014’를 위해 슈퍼밴드를 결성했다. 인기밴드 칵스의 SHAUN이 건반, 칵스와 라이프앤타임으로 활동 중인 박선빈이 베이스, 라이프앤타임의 진실이 기타를 맡는 등 콘서트 사운드의 풍성함을 더했다.

에픽하이는 3일 간의 서울 지역 콘서트를 마무리 짓고 오는 12월 7일 대구 공연을 시작으로 12월 19일 인천, 12월 27, 28일 양일 간 부산 등에서 공연을 이어간다. 또한 에픽하이는 중국과 일본에서도 아시아 투어의 타이틀로 콘서트를 진행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YG엔터테인먼트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