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압구정 백야’ 인터뷰 영상 캡처
‘압구정 백야’ 인터뷰 영상 캡처


‘압구정 백야’ 인터뷰 영상 캡처

배우 심형탁이 ‘압구정 백야’ 하차 소감을 밝혔다.

지난달 30일 MBC ‘압구정 백야’측은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심형탁의 인터뷰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서 심형탁은 “처음부터 특별 출연으로 정해져 있었다. 많이 아쉽다. 드라마 찍으면서 다들 정이 들어서 아쉽다”고 전했다. 극 중 백영준 역으로 특별 출연한 심형탁은 ‘압구정 백야’ 15회에서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나며 드라마에서 자연스레 하차하게 됐다.

자신의 하차를 아쉬워한 시청자들 의견에는 “정말 감사하다. 작품 초반을 이끌어 가는 중요한 인물이었던 것 같다. 제가 죽음으로써 많은 이야기들이 펼쳐질테니 앞으로 시청자들도 제가 하늘로 간 뒤 즐겁게 드라마를 보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대답했다.

이어 그는 “아쉽다면 임성한 작가에게 얘기해서 더 출연할 수 있도록 여러분이 힘을 더 주십시오. 점 찍고 나와도 좋다. 드라마란 게 현실에서 못 이루는 것들을 이루게 해주는 것이니까 점찍고라도 출연하라면 출연 하겠다”고 덧붙이며 웃음을 자아냈다.

인터뷰의 마지막에 심형탁은 ‘압구정 백야’에 대한 많은 관심을 당부하며 “끝났을 때 시청자 여러분 기억 속에 남는 드라마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압구정 백야’ 인터뷰 영상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