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윤종신
가수 윤종신


가수 윤종신

케이블채널 Mnet ‘슈퍼스타K6(이하 슈스케6)’의 심사위원 윤종신이 참가자들의 발전을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31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린 ‘슈스케6’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윤종신은 “시즌6는 생방송 무대를 거치면서 계속 변화하고 있다. 어떤 참가자가 두각을 드러낼지 아직 판단하기 이르다”며 “예를 들어 송유빈 군이 이번 생방송 무대에서 기가 막힌 무대를 선보일 수도 있다. 송유빈 군이 김범수처럼 노래한다면 가요계는 끝날 거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대해 백지영은 “개인적으로 가장 유심히 보고 있는 참가자는 버스터리드”라며 “버스터리드가 매 라운드 살아남고 있는데, 그들을 응원하는 시청자들이 꽤 많은 걸로 안다. 관전 포인트는 ‘버스터리드의 선전이 어디까지 갈 것인가’이다. 시청자 분들도 그 부분을 집중해서 봐주시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슈스케6’는 신인가수를 발굴하는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현재 곽진언, 김필, 송유빈, 장우람, 버스터리드, 임도혁 등 참가자가 가려진 상태다. TOP6 참가자들의 네 번째 생방송 무대는 31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CJ E&M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