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오래된 안녕’
MBC ‘오래된 안녕’


MBC ‘오래된 안녕’

MBC 드라마 페스티벌의 다섯 번째 이야기 ‘오래된 안녕’이 방송을 앞두고 화제다.

‘오래된 안녕’은 사랑을 잊은, 혹은 사랑을 잃어버린 사람들에게 ‘타임슬립’이라는 가상의 ‘두번째 기회’를 주는 이야기이다.

한 때는 마음 속에 불처럼 타올랐던 사랑이 없어진 한 남자가, 죽음을 앞둔 아내를 위해 타임슬립을 하면서 스물 두살, 열일곱 살 그리고 열 살의 아내를 만나 마치 처음인 것처럼, 하지만 아주 ‘오래된’ 사랑에 빠지게 되는 내용이다. ‘운명처럼 널 사랑해(이하 운널사)’를 통해 풋풋한 로맨스를 선보였던 장혁, 장나라가 각각 ‘수혁’과 ‘채희’로 분해 다시 한 번 안방극장에 나설 예정.

전직복서 출신의 막장 인생을 사는 거친 생활을 하면서도 진정한 사랑에 목숨을 바치는 남자의 모습까지 연기할 장혁과 십대시절부터 삼십대 시절까지 다양한 연령대의 ‘채희’를 연기하며 새로운 매력을 발산할 장나라의 새로운 호흡이 기대를 모은다. 이밖에 주말특별기획 ‘전설의 마녀’에서 열연 중인 배우 고두심과 ‘운널사’의 감초 임형준도 출연해 독특한 존재감을 뽐낸다.

제작 관계자는 “장혁, 장나라, 임형준 뿐만 아니라 ‘운널사’의 연출을 맡았던 김희원 PD가 연출을 맡으면서 ‘운널사’ 드림팀이 다시 뭉치게 됐다”면서 “이들 뿐만 아니라 고두심까지 합류한 캐스팅, 민지은 작가의 극본까지 더해져 삼박자가 고루 갖춰진 작품이다. 장혁, 장나라 두 배우가 ‘운널사’와는 전혀 다른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흥미롭게 할 것”이라며 기대를 당부했다.

미래창조과학부와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의 제작지원을 받아 제작되는 드라마 페스티벌 ‘오래된 안녕’은 ‘형영당일기’ 후속으로 11월 9일 밤 12시 5분에 방송된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제공. MBC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