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강우
김강우


김강우가 ‘카트’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22일 오후 서울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카트’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언론 시사회 이후 진행된 기자간담회에는 연출을 맡은 부지영 감독을 비롯, 배우 염정아 문정희 김영애 김강우 도경수 황정민 천우희 이승준가 참석해 기자들을 만났다

극중 정규직 대리 동준 역을 맡은 김강우는 이날 “내 영화를 보고 울어보긴 처음이다. 이런 감정이 잘 전달되길 바란다”는 말로 영화에 대한 만족감을 들어냈다.

‘카트’는 대형마트 비정규직 직원들이 부당해고를 당한 이후 이에 맞서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13일 개봉.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변지은 인턴기자 qus1228@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